‘마리베’ 이수경 “허당 워킹맘 役…시집갈 수 있을지 걱정”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조슬기

배우 이수경이 허당 워킹맘으로 변신한다.

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상암신사옥에서는 MBC ‘마이 리틀 베이비’(극본 김윤희 이은영, 연출 한철수 이순옥)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한철수, 이순옥 PD와 배우 오지호, 이수경, 김민재, 남지현, 정수영이 참석했다.

이날 이수경은 극중 자신이 맡은 한예슬 역을 설명하며 “너무 망가지는 장면이 많이 나와 촬영하면서 감독님께 저 ‘시집 갈 수 있을까요’라고 계속 물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수경은 “어딘가 허당스러운 면이 많은 캐릭터지만 조금 망가져도 좋겠다고 생각할 정도로 매력적”이라고 덧붙였다.

‘마이 리틀 베이비’는 강력계 특별수사반 에이스였던 차정한이 우연히 아이를 키우게 되며 육아와의 전쟁을 치루는 고군분투기를 다루는 드라마. 6일 오전 0시 40분 첫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