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타임’ 김성오, 아빠 된다 “이번 달 출산 예정”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파워타임

배우 김성오가 아빠가 된다.

4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파워타임)’에서는 김성오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김성오는 아내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이번 달에 출산할 예정이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김성오는 아기가 누구를 닮았으면 좋겠냐는 질문에 “저와 아내가 많이 닮았다”라면서 “그래서 남매라고 장난도 많이 쳤다. 아내는 우마서먼을 닮았다”라며 아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보이는 라디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