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밸리록 페스티벌’, 얼리버드 티켓 5분 만에 매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밸리록

오는 7월 22일에서 24일까지 지산 리조트에서 열리는 ‘2016 지산 밸리록 뮤직앤드아츠 페스티벌(이하 밸리록)’이 ‘얼리버드 티켓’ 오픈 5분 만에 한정된 2000장 티켓을 모두 매진시키며 축제의 포문을 열었다.

지난 3일 오후 5시부터 판매된 얼리버드 티켓은 즉각 매진을 기록, 새롭게 단장한 ‘밸리록’에 대한 관심을 입증했다.

열기에 부응하듯 ‘밸리록’ 측은 오는 11일 오전 11시 2차 라인업을 발표할 예정이며, 그 여세를 몰아 이날 오후 5시 1차 티켓을 오픈한다.

1차 티켓은 3일권에 한해 정가에서 25% 할인된 금액으로 예스24와 인터파크를 통해 판매할 예정이며 예매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 SNS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밸리록’은 1차 라인업으로 14년 만의 내한이 성사된 레드 핫 칠리 페퍼스(Red Hot Chili Peppers)와 결성 20주년을 맞아 ‘밸리록’을 두 번째 찾은 쿨라 셰이커(Kula Shaker)를 공개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더불어 더 많은 관객들이 음악과 문화가 어우러진 환상적인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디지털 콘텐츠 및 엠넷(Mnet) 방송 채널과의 연계 등을 통해 ‘밸리록’의 다양한 음악 및 콘텐츠 노출을 확대하여 페스티벌을 향유하는 다양한 방법을 제시할 예정이며 공식 페이지 및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다양한 이벤트와 콘텐츠들을 지속적으로 공개할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CJ 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