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후예’ 진구♥김지원 “광대승천 구원커플” 투샷 ‘눈길’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김지원 진구

배우 김지원이 배우 진구와의 선남선녀 투샷을 공개했다.

김지원은 지난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은 #태양의후예 하는날! #서대영 과 함께라서 #윤명주 는 광대승천”이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지원과 진구의 다정한 모습이 담겨있다. 선글라스를 착용한 채 여유로운 미소를 짓고 있는 진구와 해맑은 아이처럼 웃고 있는 김지원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한다.

김지원과 진구는 현재 KBS2 ‘태양의 후예’에서 각각 윤명주, 서대영 역을 맡아 열연하고 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김지원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