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엘씨, 韓日 동시 프로젝트 가동..4월 日 미니앨범 발표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씨엘씨

신곡 ‘예뻐지게’로 컴백활동에 돌입한 신인 걸그룹 씨엘씨(CLC)가 한-일 동시 활동 프로젝트를 가동한다.

씨엘씨는 오는 4월 13일 일본 첫 번째 미니앨범 ‘하이힐(High Heels)’을 발표한고, 첫 일본 공식활동에 돌입한다. 일본 첫 앨범에는 씨엘씨의 국내 데뷔 곡 ‘페페(PEPE)’와 ‘첫사랑’, ‘궁금해’를 비롯해 최근 컴백 타이틀곡 ‘예뻐지게’까지 총 4곡이 일본어로 번안돼 수록된다. 또한, 팝스타 카일리 미노그(Kylie Minogue)의 레트로 댄스곡 ‘아이 슈드 비 소 럭키(I Should be so Lucky)’를 씨엘씨만의 감성으로 커버, 보너스 수록될 예정이다.

홍콩, 태국 멤버를 보유해 ‘글로벌 걸그룹’을 표방한 씨엘씨는 첫 장기 프로모션 국가로 일본을 선택, 대대적 활동을 계획 중이다. 씨엘씨처럼 현지에서 정식 데뷔하지 않은 신인 아티스트가 베스트 음반 형태의 번안 음반을 발표하는 것은 이례적인 사례로 공격적 행보다.

씨엘씨는 3~4월 국내 활동에 이어 일본 동시 활동에 돌입하며 일본 아이돌 제작 시스템에 발 맞춘 현지화 전략에 집중한다. 일본 내 한류 시장을 이끌 차세대 기대주로 톡톡한 활약을 펼치겠다는 각오다.

씨엘씨는 일본 케이블 채널 카와이안TV (Kawaii-an TV)를 통해 지난 해 국내 방송된 단독 리얼리티 프로그램 ‘뷰티풀 미션(Beautiful Mission)’의 현지 방송을 확정해 7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카와이안 TV는 유명 아이돌 스타들이 대거 고정 출연 중인 일본의 아이돌 전문 채널로, 현지 음악 팬들의 높은 선호도를 자랑하는 방송. 이 채널에 한국 아이돌 콘텐츠가 전파를 타는 것은 씨엘씨가 최초다. 씨엘씨는 약 8주에 걸쳐 방송을 통해 현지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씨엘씨는 지난 29일 미니 3집음반 ‘리프레시(REFRESH)’의 타이틀 곡 ‘예뻐지게’로 컴백했다. 홍콩인 멤버 엘키(ELKIE)와 Mnet ‘프로듀스 101’ 출연 중인 권은빈을 영입, 7인조로 팀을 재정비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큐브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