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도환, ‘툰드라쇼2’ 내시로 등장… “반가운 얼굴, 여전한 연기력”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배도환1

배우 배도환이 오랜만에 브라운관을 찾았다.

배도환은 지난 3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툰드라쇼 시즌2’ 6화 ‘왕의 24시간이 모자라’ 편에 내시 역할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왕의 일거수일투족을 낱낱이 보여주며 왕들의 일상생활을 생생하게 그려냈다. 특히 배도환은 극중 왕에게 충성을 다해 보필하는 내시 역할을 맡았다.

배도환은 오랜만에 브라운관에 모습을 드러냈음에도 불구하고 내시 역할을 맛깔나게 잘 살리며 녹슬지 않은 연기력을 증명했다.

제작진은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배도환은 오랜만에 촬영이라 오히려 더 신난다며 불편불만 없이 베테랑 배우다운 모습으로 촬영에 충실하게 임했다”고 전했다.

배도환은 최근 드림스톤 엔터테인먼트로 둥지를 옮겼으며 앞으로 활동을 더욱 활발하게 이어 갈 예정이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BC에브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