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이국주-치타, 셀프 메이크업 위해 ‘민낯 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해투

개그우먼 이국주와 래퍼 치타가 민낯을 공개했다.

3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는 독거남녀 특집으로 꾸며져 성시경, 손여은, 치타, 이국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국주와 치타는 초스피드 메이크업을 선보이기 위해 먼저 화장을 다 지웠다. MC들은 이국주의 민낯에 “누구한테 한 대 맞은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MC들은 치타의 민낯을 보고 “아기같다”며 “항상 이러고 다녀라”라고 칭찬했다. 이어 이국주와 치타는 자신만의 셀프 메이크업 비법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