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엄현경, 인턴MC로 등장 “이제 나도 유라인” 폭소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엄헌경

배우 엄헌경이 인턴 MC로 등장했다.

3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는 독거남녀 특집으로 꾸며져 성시경, 손여은, 치타, 이국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인턴 MC로 등장한 엄현경은 “이제 나도 유라인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유라인 같은건 없다”며 당황해 했다.

이어 유재석은 “아까 대기실에서 엄현경 씨가 ‘거봐요 제가 예는 잘 맞는다고 했잖아요’라고 말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