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후예’ 송중기, 명령 불복종으로 ‘직위 해지+구금 대기’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송중기

‘태양의 후예’ 송중기가 명령 불복종으로 구금됐다.

3일 방송된 KBS2 ‘태양의 후예’(극본 김은숙 김원석, 연출 이응복 백상훈)에서는 상관의 명령을 무시한 유시진(송중기)이 구금됐다.

이날 윤중장(강신일)은 “유시진 명령 불복종으로 보직 해위하고 구금 대기 시켜”라고 명령했다. 이어 윤중장은 “내 부하로써, 너희들이 부끄럽지 않다. 하지만 명령은 변함 없다”고 덧붙였다.

이에 송중기는 보직 해위된 후 구금됐다. 이를 안 강모연(송혜교)는 안타까운 표정을 지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태양의 후예’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