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후예’ 송혜교, 의사 다운 카리스마 발휘 ‘수술 성공’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송혜교

‘태양의 후예’ 송혜교가 환자를 살리는데 성공했다.

3일 방송된 KBS2 ‘태양의 후예’(극본 김은숙 김원석, 연출 이응복 백상훈)에서는 강모연(송혜교)가 프로패셔널한 모습을 보이며 수술을 성공적으로 끝냈다.

이날 강모연은 수술실에서 의사 다운 침착한 모습을 보이며 성공적으로 수술을 이끌었다.

강모연은 아랍 환자의 주치의에게 “확실한 차트를 받았으면 좋았을뻔 했다”고 말했고, 주치의는 “아직 모른다. 환자가 깨어나봐야 알 수 있는 거다”라고 말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태양의 후예’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