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상의 약속’ 이유리, 서준영 향한 복수 시작 “다 망가뜨리겠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이유리

‘천상의 약속’ 이유리가 복수를 시작했다.

3일 방송된 KBS2 ‘천상의 약속’에서는 이나연(이유리)가 강태준(서준영)을 향한 복수를 선언했다.

이날 강태준은 장경완(이종원) 집에서 상차림 도우미로 일하고 있는 이나연에게 “정신 좀 차려라. 제정신이 아니다”라고 소리쳤다.

이에 이나연은 “내가 제정신일리가 있냐”며 “다 망가뜨려버리겠다”고 살벌하게 말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천상의 약속’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