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이국주, 유호진PD 향한 고백 “서강준보다 유호진”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해투3

이국주가 ‘1박 2일’ 유호진 PD와의 정식 썸을 희망하는 간절한 기원을 전해 웃음을 유발했다.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의 3일 방송은 ‘독거남녀’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연예계 대표 ‘독거 연예인’ 성시경-손여은-치타-이국주가 출연해 은밀한 사생활 토크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 특히 이날 ‘해투’는 다가오는 봄을 맞이해 세트를 ‘게스트하우스’ 컨셉으로 새 단장하고, 인턴MC 엄현경을 영입해 한층 화사한 분위기를 선사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국주는 ‘1박 2일’의 메인PD인 유호진을 향해 호감을 드러내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국주는 최근 ‘1박 2일-여자친구 특집’에 출연해 유호진PD와 인연을 쌓은 바 있다. 이국주는 “1박 2일 갔다가 유호진에 흠뻑 빠졌다”면서 “유호진PD가 내 이상형이다. 서강준보다 유호진”이라고 밝혀 충격을 선사했다.

뿐만 아니라 이국주는 유호진PD와 개인적으로 연락을 주고받은 사실을 털어놔 관심을 높였다. 이국주는 “내 마지막 톡을 안 읽는다. 1이 안 없어 진다”고 고백해 마지막 톡의 내용에 대한 관심을 증폭시켰다. 과연, 이국주가 유호진PD에게 던진 마지막 한마디는 무엇이었을지 그 실체가 밝혀질 ‘독거남녀’ 특집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해피투게더3’는 3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해피투게더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