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 K팝 스타 >는 우승자의 실질적인 데뷔에 신경쓸 것”

SBS,  “< K팝 스타 >는 우승자의 실질적인 데뷔에 신경쓸 것”
한국 대표 엔터테인먼트인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가 올 12월 방송 예정인 SBS (이하 < K팝 스타 >)를 통해 힘을 합친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SM, YG 그리고 JYP는 아시아를 넘어 미국, 유럽, 남미 등 전 세계에서 활동할 주인공을 찾는 것.

< K팝 스타 >는 세 기획사를 중심으로, 기존 오디션 프로그램처럼 가창력 위주의 심사에서 탈피해 노래와 춤 등 다방면의 심사를 거친다. 또한 선발 과정에서 해외 오디션을 진행하고 세 기획사 로테이션 트레이닝을 거치는 등의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으로 알려졌다. SBS 측은 “도전자가 우승하는 과정에 좀 더 주목한 기존 오디션 프로그램에 비해 < K팝 스타 >는 최종 우승자가 차후 가수로 데뷔하는 데까지 심혈을 기울일 것이다”라며 “데뷔 전 트레이닝 과정이 방송으로 나가지는 않지만 실질적인 데뷔를 위해 신경을 쓸 예정”이라고 말했다.

< K팝 스타 >의 최종 우승자는 상금 및 음반제작비 3억 원과 함께 세 기획사를 통해 음반을 발매할 수 있고 실제 아이돌로 데뷔할 수 있는 기회를 얻는다. 또한 전속 계약과 자동차, 드라마 캐스팅, CF 모델 기회 등도 얻을 수 있다. 심사위원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으며 1차 예선 지원 접수는 5일 오후 6시 ARS와 SBS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글. 한여울 기자 six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