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계약’ 유이 “싱글맘 역할, 촬영 들어가면 자연스레 몰입”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조슬기

유이가 tvN ‘호구의 사랑’에 이어 다시 한 번 싱글맘 역할을 맡았다.

3일 오후, 서울 상암 MBC에서는 MBC ‘결혼계약’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이서진, 유이, 김광규, 김유리, 김용건, 박정수, 이휘향이 참석했다.

이날 유이는 “싱글맘을 어떻게 표현해야할지 고민을 했고, 감독님과 많이 얘기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현장에서도 은성(신린아)이와 얘기하고, 남편 사진을 보다보면 감정이 잘 잡힌다. 감독님이 많이 도와주신다. 난 혜수다라고 생각하고 열심히 연기하고 있다”고 전했다.

인생의 가치가 돈 뿐인 남자와 인생벼랑 끝에 선 여자가 극적인 관계로 만나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찾아가는 과정을 밝고 경쾌하면서도 애절하게 그릴 멜로드라마로 오는 5일 토요일 오후 10시 시청자를 찾아간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