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쿡가대표’ 이원일, 막내의 패기 “1승 맛보니, 더 욕심난다”

[텐아시아=이다연 인턴기자]

Cap 2016-03-02 23-49-30-468-vert

이원일 셰프가 승리를 향한 야무진 욕심을 드러냈다.

2일 방송된 JTBC ‘쿡가대표’에서는 샘킴, 이연복, 이원일, 최현석 셰프와 MC 강호동, 김성주, 안정환이 홍콩에서 펼치는 연장전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연장전에서는 ‘술을 이용한 창의적인 요리’라는 주제로 요리 대결이 펼쳐졌다. 대한민국 대표로는 샘 킴 셰프와 이원일 셰프가 출전했다.

MC들이 각오를 묻자 이원일은 “사람의 마음이 간사한 것 같다. 1승을 하고나니 더 욕심이 난다”고 대답했다.

이다연 인턴기자 yeonda22@
사진. JTBC ‘쿡가대표’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