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 리키 김, 걸어다니는 조각상(조이)

[텐아시아=서예진 기자] 배우 리키 김이 2일 오후 서울 성동구 CGV 왕십리에서 진행된 영화 ‘조이’ VIP 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조이’는 이혼한 부모님과 전남편, 할머니와 두 아이까지 떠안고 간신히 하루하루를 살아가던 싱글맘 ‘조이’(제니퍼 로렌스 분)가 미국 최고의 CEO가 되는 기적 같은 실화를 담았다. 오는 10일 개봉 예정.

배우 리키 김이 2일 오후 서울 성동구 CGV 왕십리에서 진행된 영화 ‘조이’ VIP 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배우 리키 김이 2일 오후 서울 성동구 CGV 왕십리에서 진행된 영화 ‘조이’ VIP 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배우 리키 김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배우 리키 김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배우 리키 김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배우 리키 김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서예진 기자 yejin0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