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체능’ 김해룡 PD “배구는 겨울 스포츠의 꽃“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김해룡 PD

‘예체능’ 김해룡 PD가 11번째 종목으로 배구를 선정한 이유를 밝혔다.

2일 오후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KBS 스포츠월드 제2체육관에서는 KBS2 ‘우리동네 예체능(이하 예체능)’ (연출 김해룡)의 현장공개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연출자 김해룡 PD를 비롯해 강호동, 오만석, 조동혁, 오타니 료헤이, 이재윤, 강남, 학진, 조타가 참석했다.

우리 동네 사람들과의 스포츠 한판 대결을 펼치는 과정을 그리는 ‘예체능’은 11번째 종목으로 배구편을 확정했다. 배구는 올림픽 사상 최초로 대한민국에 동메달을 안겨준 구기 종목으로 ‘예체능’ 팀은 다시 한 번 안방극장에 배구 열기를 전달할 예정이다. 우리 동네 배구단은 현재 프로배구팀 OK저축은행의 사령탑을 맡고 있는 김세진 감독이 지휘를 맡았다.

이날 김해룡 PD는 배구 종목 선정 이유에 대해 “앞서 유도 편이 많은 사랑을 받아 부담을 많이 느꼈다. 이후 어떤 종목을 할까 생각하다가 ‘겨울 스포츠의 꽃’ 배구를 떠올렸다. 내가 배구의 ‘왕 팬’이기도 하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막상 섭외를 하려니 어렵더라. 일반인들이 경기를 하기도 쉽지 않고, 배구를 해봤던 연예인을 찾기 어려웠다”라며, “어렵게 모인 멤버들과 함께 안방극장에 아름다운 팀워크와 인간승리 스토리를 전할 수 있을 것이고, ‘예체능’의 특징 진정성을 통해 유도에 이어 많은 사랑 받으리라 의심치 않는다”라고 말했다.

‘예체능’ 배구편 첫 회는 오는 8일을 시작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서예진 기자 yejin0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