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치열, 中 최고 예능 ‘쾌락대본영’ 출연…중국 대세 입증

[텐아시아=이은호 기자]황치열

가수 황치열이 중국 최고의 예능 프로그램 ‘쾌락대본영’에 출연한다.

최근 중국판 ‘나는 가수다’를 통해 중국 내 ‘황쯔리에 신드롬’을 일으킨 황치열은 후난위성 TV의 간판 예능 프로그램 ‘쾌락대본영(快乐大本营)’ 제작진의 러브콜을 받고 오는 5일 녹화에 참여한다.

황치열은 앞서 중국 예능프로그램 ‘천천향상(天天向上)’과 춘절 특집쇼 ‘2016 소년의 밤 춘완’, 정월대보름 특집쇼 ‘원소희락회(元宵喜樂會)’에 출연해 뛰어난 노래실력은 물론 재치 있는 입담과 순발력으로 예능감을 뽐낸 바 있다.

‘쾌락대본영’은 1997년부터 시작한 중국 후난위성TV의 대표 예능이자 중국 내 영향력 1위, 전체 시청률 1위, 선호도 1위를 유지하고 있는 간판 프로그램이다. 20년 가까운 시간 동안 주말 예능 최강자의 자리를 지키고 있다.

‘쾌락대본영’은 한류 스타들의 단골 출연 프로그램으로도 유명하다. 최근 국내에서는 박해진, 이종석, 비, 씨엔블루, 빅토리아 등이 출연한 바 있다.

황치열은 후난위성 TV ‘나는 가수다 시즌4(我是歌手4)’에 유일한 외국가수이자 한국가수로 출연, 현재 7라운드까지 상위권을 유지하며 총 14부작의 절반을 소화했다. 쟁쟁한 중화권 톱가수들과의 치열한 경쟁에서 지금까지 당당히 살아남으며, 프로그램의 간판스타로 자리매김했다.

이처럼 황치열은 훈훈한 외모와 매력적인 허스키 보이스, 환한 미소와 친절한 매너로 대륙의 여심을 사로잡으며 단번에 ‘대륙의 남자’로 등극하며 눈에 띄는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관계자는 “현재 중국 주요 방송사 및 포털 사이트가 황치열을 향해 지속적으로 러브콜을 보내며 섭외 경쟁을 벌이고 있다”고 전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HOW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