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정가은 “남편 코골이 하나도 안 들려” 사랑의 힘?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택시 정가은

배우 정가은이 남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1일 방송된 tvN ‘현장 토크쇼-택시(이하 택시)’에서는 ‘진격의 신부’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출산을 앞둔 정가은, 결혼을 앞둔 이혜정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정가은은 “남편이 코를 심하게 곤다”라면서 “(그런데) 저는 하나도 안 들린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그는 “어머님이 걱정하시더라. 어머님에게 저는 하나도 안 들린다고 말씀드렸다”라고 덧붙이며 남편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tvN ‘현장 토크쇼-택시’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