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코나, “같이 호흡하는 것도 싫었다” 해체 이유는 불화?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슈가맨 코나

그룹 코나가 해체 이유를 밝혔다.

지난 1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이하 슈가맨)’에서는 ‘우리의 밤은 당신의 낮보다 아름답다’를 부른 2인조 그룹 코나가 슈가맨으로 소환됐다.

이날 방송에서 배영준은 프로젝트 그룹 코나의 해체 이유에 대해 “지금은 웃으면서 말할 수 있지만 그때는 정태석 군과 사이가 안 좋았다”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당시) 같은 공기로 호흡하는 것도 싫었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배영준이 이어 “(슈가맨) 섭외를 받고 태석이에게 연락을 했다. 목소리를 들으니 눈 녹듯이 풀렸다”라고 하자 정태석 역시 “(슈가맨 덕분에) 앙금을 풀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라고 말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