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데뷔 10주년 팬미팅 보러가자…3일 예약 사이트 오픈

박해진 ‘박해진 데뷔 10주년 서울 팬미팅’ 예약 사이트 오픈!

박해진의 10년을 기념하는 팬미팅 예약 사이트가 3월 3일 열린다.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이하 ’치인트‘)’의 유정 역으로 여심을 뒤흔든 박해진이 오는 4월 23일 오후 5시, ‘박해진 데뷔 10주년 서울 팬미팅’(Park Hae-Jin 10”s)을 앞두고 있다.

그런 가운데 3일 오후 6시부터 10일 오후 6시까지 팬미팅 예약 사이트가 오픈(사이트는 소속사 공식 SNS에서 확인)되며 티켓신청을 공정하게 관리하기 위해 선착순이 아닌 추첨으로 팬들을 초대할 예정이다.

올림픽공원 내 SK 핸드볼경기장에서 개최되는 이번 팬미팅은 4월 1일, 데뷔 10주년을 맞는 배우 박해진의 10년과 현재, 앞으로의 10년을 현 시점에서 팬들과 바라보며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고자 1년 전부터 준비한 이벤트다. 팬들에게 부담을 주고 싶지 않았다던 박해진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이번 행사는 전액 소속사와 본인 부담으로 진행될 예정이어서 유례에 없는 팬미팅으로 큰 화제가 됐다.

특히 박해진은 ‘치인트’로 뜨거운 성원을 보내주고 있는 팬들을 위해 ‘유정선배의 소원 들어주기’ 이벤트를 열었고 세 가지 소원을 모두 성공적으로 이뤄주며 마무리해 훈훈함을 더했던 상황.

이처럼 끊임없이 팬들과 직접 만나 소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그는 더욱 특별한 시간을 선물하기 위해 연출에 나서며 남다른 열정을 기울이고 있음은 물론 최대한 많은 좌석을 준비하기 위해 행사 관계자들과 협의 중이라고. 때문에 언제 어디서나 팬들만을 생각하는 박해진이 이번엔 어떤 추억을 선사할지 기대가 더해지고 있다.

또한 지난 23일(화) ‘치인트’ 속 박해진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담은 DVD ‘유정 스토리 : 유정의 못 다한 이야기’의 예약 사이트가 열리자마자 전 세계의 접속자가 한 번에 몰려 서버가 다운, 주문량이 순식간에 폭주하는 상황이 벌어지며 그의 인기를 증명했기에 이번 역시 폭발적인 반응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에 소속사는 “이미 한 차례 해외 팬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사이트가 다운됐던 상황을 고려하여 세세한 공지문을 사이트에 올릴 것”이라며 “꼭 공지문을 확인 후 예약접수를 하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팬미팅 당첨자는 한국시간으로 오는 3월 18일 오후 6시에 해당 사이트와 소속사 SNS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 최종회는 오늘(1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김은영 인턴 기자 young@
사진제공. 와이트리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