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유혹’ 정진영, 치매 증상 악화…CCTV 통해 기억 더듬어 ‘충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화유

‘화려한 유혹’정진영의 치매가 악화됐다.

29일 방송된 MBC‘화려한 유혹’(극본 손영목 차이영 , 연출 김상협 김희원)에서는 치매를 앓고있던 강석현(정진영)의 증상이 더 악화됐다.

이날 정진영은 자신에게 일어난 일을 기억하지 못해 집 안에 설치된 CCTV를 이용해 기억을 더듬어 봤다.

CCTV를 통해 강일주(차예련)과 신은수(최강희)가 자신을 이용해 원본 문서를 캐내려고 한 사실을 안 강석현은 씁쓸한 표정을 지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MBC ‘화려한 유혹’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