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여인의 향기> 일본 오키나와 촬영 시작

SBS <여인의 향기> 일본 오키나와 촬영 시작
SBS 후속 드라마 가 일본 오키나와 현지 촬영을 시작했다. 출연진들은 2일 오키나와 나하공항 라운지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었고 NHK, NTV, 후지TV, 교토통신 등 현지 언론이 참석했다. 이 날 김선아는 일본어로 “오키나와의 멋진 풍경을 배경으로 사랑스런 여주인공의 모습을 담아갈 예정이니 지켜봐 달라”고 말했으며 이동욱은 “군 전역 후 바로 출연한 첫 드라마라 감회가 남다르다”고 소감을 밝혔다. 는 여행사 직원과 그를 사랑하게 된 남자가 행복을 찾아 해외로 여행을 떠나면서 일어나는 에피소드를 그리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김선아는 주인공 이연재 역을, 이동욱은 대한민국 최고 여행 기업의 오너 외아들 강지욱 역을 맡았다. 또한 에는 엄기준, 서효림, 이정길 등의 배우들이 출연한다. SBS 의 박형기 감독과 노지설 작가가 함께 만드는 는 오는 23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SBS

글. 한여울 기자 six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