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육중완, 기안84에 “1위 자리 꺾이지 않았어요?” 돌직구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나 혼자 산다

육중완이 웹툰 작가 기안84에게 돌직구를 날렸다.

지난 19일,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인기 웹툰 작가 기안84의 싱글 라이프가 담긴 ‘무지개 라이브’가 전파를 탔다.

이날 웹툰 작가 기안84는 첫 장면부터 웹툰 마감에 시달리는 모습을 보였다. 기안84는 무지개 회원들에게 “다른 분들은 마감시간을 지킨다”고 말했다.

이에 육중완은 “내가 웹툰 마니아다. 만화가 안 나오면 짜증이 난다”고 말했다.

기안84는 “한 번은 대표가 찾아왔다. 그때는 아예 못 그렸다. 너무 무서웠다. 그래서 어차피 잘릴 거 ‘도망가자’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만화를 올리면 주식처럼 순위가 보인다”는 기안84에 전현무는 “지금 수요 웹툰 1위인데 위협하는 분은 누구냐”고 물었고, 기안84가 “웹툰 ‘고수’다”라고 답했다.

이를 듣고 있던 육중완은 “그거 정말 재밌다. 기안84가 간당간당하는 게 아니라 1위 자리 꺾이지 않았냐”며 해맑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