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청춘’ 류준열 “아프리카 가려고 계획” 준비된 출연자? 폭소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꽃청춘

배우 류준열이 아프리카 여행 계획을 언급했다.

19일 방송된 tvN ‘꽃보다 청춘-아프리카(이하 꽃청춘)’에서는 ‘응답하라 1988(이하 응팔)’의 주역 류준열, 안재홍, 고경표, 박보검이 아프리카 나마비아로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본격적인 여행에 앞서 나영석PD는 류준열, 안재홍, 고경표의 몰래 카메라를 계획했다.

몰래카메라에 참여한 라미란이 ‘꽃청춘’을 언급하며 “너희도 가라. 이번엔 아프리카에 가겠다”라고 말하자 류준열은 “안 그래도 저 이번에 올해 아프리카 가려고 계획 중”이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tvN ‘꽃보다 청춘-아프리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