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그널’ 정해균, 이제훈에 “조진웅 실종사건, 비밀 같은 건 없어”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시그널 1

‘시그널’ 정해균이 이제훈과 조진웅 사이를 의심했다.

19일 방송된 tvN ‘시그널'(극본 김은희, 연출 김원석) 9회에서는 안치수(정해균)의 자리에서 이재한(조진웅)의 무전기를 발견한 박해영(이제훈)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안치수는 무전기를 발견한 박해영에게 “그건 이재한 형사거야”라며 “네가 왜 갖고 있지?”라며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박해영은 “내가 갖고 있다는 걸 어떻게 알았죠? 내 뒤를 밟았군요. 들키면 안되는 게 있나봐요”라며 반박했다.

안치수는 “이재한 실종사건에는 들켜선 안되는 비밀 같은 건 없어”라며 단언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tvN ‘시그널’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