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조한, ‘나가수’ 합류 확정적

김조한, ‘나가수’ 합류 확정적

MBC ‘나는 가수다’(이하 ‘나가수‘)에 김조한이 합류할 것으로 알려졌다. 김조한 측 소속사 관계자는 “출연 제안이 왔고,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면서 “출연 여부는 녹화 당일에 가봐야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사실상 김조한의 출연이 결정된 상태에서 말을 아꼈다고 할 수 있다. 가요계 관계자에 따르면 김조한은 지난달 27일 녹화에서 탈락한 가수를 대신해 4일 첫 녹화에 참여할 것으로 알려졌다.

김조한은 지난 93년 R&B 그룹 솔리드로 데뷔했고, 97년 팀해체 후 솔로로 전향해 R&B 음악들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또한 그동안 ‘나가수’의 자문위원단이 추천한 가수 1위에 뽑히기도 했다. 작곡가 김형석은 김조한을 두고 “특색 있는 음색, 한국보다는 해외에서 인정받을 법한 R&B 장르의 최고의 가수다. 흔하지 않는 음색을 지녔다”고 평가했고, 장기호 교수는 “자타가 공인하는 슈퍼스타급 가창력을 지닌 가수”라고 김조한을 추천한 바 있다.

사진 제공. ON3 PRODUCTION

글. 김명현 기자 eigh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