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과 함께2’ 윤정수, 김숙 바리깡으로 아수라 백작 삭발 감행

[텐아시아=안나영 인턴기자]

님과 함께

‘님과 함께2’ 윤정수가 김숙의 바리깡으로 아수라 백작 삭발을 감행했다.

16일 방송된 JTBC ‘님과 함께2-최고의 사랑’에서는 개그우먼 김숙이 군대에 가는 방송을 시작하게 된 윤정수의 머리를 직접 밀어주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윤정수는 카페에서 직접 자필 편지를 쓰며 씁쓸한 표정으로 김숙을 만나 군입대 사실을 밝혔다.

그러자 김숙은 “내가 머리 직접 잘라주겠다”고 제안했고, 윤정수는 불안한 표정을 지었지만 “그럼 미용실 가서 네가 한 번 잘라줘봐라”라고 맡겼다.

결국 김숙은 윤정수의 머리를 반만 삭발, 반은 긴 머리 그대로 남겨둬 마치 아수라 백작을 연상케 했다.

그 상태로 미용실을 나선 윤정수는 자필편지를 김숙에 건넸고, 김숙은 곧 방송을 통해 입대하는 윤정수에게 용돈을 쥐여주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김숙과 윤정수가 출연하는 JTBC ‘님과 함께2-최고의 사랑’은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안나영 인턴기자 annacero@
사진. JTBC ‘님과 함께2’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