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태연, 솔로곡 ‘레인’으로 ‘인기가요’ 1위 등극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인기가요

그룹 소녀시대 태연의 솔로곡 ‘레인’이 ‘인기가요’ 1위를 거머줬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는 태연, 위너, 여자친구가 1위 후보로 이름을 올린 가운데, 1위는 태연에게 돌아갔다.

이날 태연은 방송출연 없이 1위를 거머줘 음원 강자의 저력을 느끼게 했다.

‘레인(Rain)’은 SM의 새로운 음원 공개 채널 ‘스테이션(STATION)’의 일환으로 재즈의 소울풀한 느낌을 살린 미디엄 템포의 곡이다.

이날 ‘인기가요’에는 포미닛, 위너, 여자친구, 틴탑, 달샤벳, AOA크림, 라붐, 유승우, 크로스진, 전설, 스텔라, 서예안, 안다, 임팩트, 코코소리 등이 출연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인기가요’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