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그널’ 정해균, 김혜수에 “이제훈, 조진웅 뒷조사 한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시그널

정해균이 김혜수에게 이제훈이 조진웅의 뒤를 캐고 다닌다고 말했다.

12일 방송된 tvN ‘시그널’에서는 안치수(정해규)가 차수현(김혜수)에게 이재한(조진웅)의 무전기를 건네는 모습이 그려졌다.

안치수는 차수현에게 “너 국과수에서 유명하다. 그런데 이재한 찾아다니는 건 너 뿐 아니다”고 말해 긴장감을 높였다.

그는 이어 “박해영이 이재한 뒤를 캐고 다니다”며 “가족끼리 관계도 없고, 안면도 없는 사이다. 그런데 최근 박해영이 이재한의 인사기록을 비밀리에 떼 갔다더라”고 알렸다.

이로써 박해영에 대한 차수현의 경계심이 높아져 갔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tvN ‘시그널’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