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육대’ 비투비·CLC, 빅스·AOA 제치고 양궁 우승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아육대 9

‘아육대’ 그룹 비투비·CLC가 양궁 우승을 거머줬다.

9일 방송된 설 특집 예능 프로그램 MBC ‘아이돌스타 육상 씨름 풋살 양궁 선수권대회(이하 아육대)’에서는 비투비·CLC, 빅스·AOA가 혼성 양궁 대결을 펼쳤다.

이날 육몽과 서은마로 변신한 비투비의 육성재와 서은광의 활약이 대단했다. 두 사람은 초반 고득점으로 점수차를 벌였다.

그러나 이내 빅스의 혁이 10점을 기록했고, 육성재는 이에 흔들려 저조한 성적을 기록했다. 곧 CLC 유진이 고득점으로 성적을 회복하며 다시 기세를 이끌었다.

마지막 빅스 엔과 비투비의 서은광의 대결이 팽팽하게 펼쳐졌지만, 초반 벌어진 점수차를 이기지 못하고 결국 승리는 비투비와 CLC 팀에게 돌아갔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아육대’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