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타임’ 레이양 “한때 70kg, 현재 57kg”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조슬기

트레이너 겸 방송인 레이양이 과거 몸무게를 밝혔다.

9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 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파워타임)’의 설 특집 ‘맛있는 최파타’ 코너에는 레이양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DJ 최화정은 레이양에게 “레이양을 기다렸다. ‘살 빼는 게 쉬웠어요’ 스타일이 아니기 때문”이라고 말을 건넸다.

이에 레이양은 “그렇다. 나는 타고난 게 아니라 노력형이다. 예전에는 70kg까지 나갔었다”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최화정은 “지금은 몇 kg이냐”라고 단도직입적으로 물었고, 레이양은 “지금은 13kg까지 빠졌다. 몸무게보다 체지방이 중요하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