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즈 인 더 트랩’ 김고은·윤지원 머리채 잡고 싸워…”언제까지 날 괴롭힐거냐”

[텐아시아=안나영 인턴기자]

치인트

‘치즈 인 더 트랩’의 김고은과 윤지원이 머리채를 잡고 싸웠다.

2일 방송된 tvN ‘치즈 인 더 트랩'(극본 김남희 고선희, 연출 이윤정)에서는 손민수(윤지원)가 홍설(김고은)을 질투하다 못해 싸움으로 이어지는 장면이 이어졌다.

홍설은 동생 홍준이 온 것을 보고 “홍준, 니가 어떻게 왔어”라고 물었다. 알고보니 손민수의 핸드폰에 저장되있던 사진 속 주인공은 홍설의 동생 홍준이었던 것.

이에 거짓말쟁이로 몰린 손민수는 “너 다 알고서 그랬지”라며 홍설에게 화를 냈다.

손민수는 “내가 갖고 싶어하는 건 니가 다 가졌잖아, 학점도, 친구도, 남자친구 까지 다 가졌으면서 너 뭐가 그렇게 억울해”라고 물었다.

홍설은 “니가 무슨 생각으로 그러는지 모르겠지만 나 학점도, 친구들도 그리고 그 어느하나 쉽게 얻은 게 없었다” 고 말하며 화를 냈다.

안나영 인턴기자 annacero@
사진. tvN ‘치즈 인 더 트랩’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