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회담’ 황재근 “사람들이 홍석천과 자주 헷갈린다” 폭소

[텐아시아=안나영 인턴기자]

비담

‘비정상회담’의 황재근이 대중들이 자신을 홍석천과 자주 헷갈려한다고 밝혔다.

1일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연출 김희정, 홍상훈, 김재원, 최보윤, 이주연)에서는 ‘빚진 청춘에게 빛을’이라는 주제를 다뤘다.

MC 전현무는 “요즘 알아보는 사람이 많냐”고 물었다. 황재근은 “요즘 절 알아보는 분들이 많으시다”라고 대답했다.

이어 황재근은 “처음엔 절 홍석천 씨랑 헷갈리시는 분들이 많았다”고 했다. 또 “석천이 형보다 제가 좀 더 목소리가 높다”라며 차별성을 강조했다.

황재근은 “석천이형 옆에 있으면 석천이 형이 되게 남자처럼 느껴진다”라고 말했다.

안나영 인턴기자 annacero@
사진. JTBC ‘비정상회담’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