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민, ‘국제시장’ 대박 회식 ‘히말라야’에 쏜 사연? ‘눈길’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택시 김원해 황정민

배우 김원해가 ‘해피투게더3’서 황정민의 ‘통 큰 회식’을 언급한 가운데, 그 비화가 재조명되고 있다.

김원해는 지난 28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 “황정민이 ‘히말라야’ 회식으로 무려 1200만 원을 썼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황정민의 ‘히말라야’ 회식에는 숨은 이야기가 있다. 앞서 지난달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이하 택시)’에서 김원해는 황정민이 영화 ‘국제시장’ 흥행에 대한 회식을 ‘히말라야’ 팀에게 대접했다고 말해 눈길을 끈 바 있다.

당시 황정민은 “‘국제시장’ 팀은 제작사하고 (회식) 많이 하지 않냐”라고 그 이유를 설명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tvN ‘택시’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