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호 측 “박지은 작가 신작 출연, 최우선 긍정 검토 중”

[텐아시아=장진리 기자]

조슬기

배우 이민호 측이 박지은 작가 신작 합류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이민호의 소속사 스타하우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1일 오후 텐아시아와의 통화에서 “최우선으로 긍정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21일 한 매체는 이민호가 ‘닥터 이방인’, ‘주군의 태양’의 진혁 감독, ‘넝쿨째 굴러온 당신’, ‘별에서 온 그대’ 박지은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에 출연한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이민호 측은 “출연 제안을 받은 것이 사실이다. 현재 최우선적으로 긍정 검토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민호가 이 드라마 출연을 최종 확정할 경우 드라마 ‘상속자들’ 이후 약 2년 만의 안방 컴백이다. 과연 진혁 감독과 박지은 작가에 이민호까지, ‘드라마 드림팀’이 뭉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이민호는 최근 영화 ‘바운티 헌터스’ 촬영을 마쳤다.

장진리 기자 mari@
사진. 텐아시아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