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소담, “‘검은 사제들’ 오디션 때 사자 울음소리 연기”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라디오스타, 박소담

배우 박소담이 영화 ‘검은사제들’ 캐스팅 비화를 공개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이 구역의 미친 자는 나야’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박소담, 이엘, 영화감독 이해영, 개그맨 조세호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김국진은 박소담에게 “‘검은사제들’ 캐스팅 경쟁률이 2,000대 1이였다고 들었다”며 “오디션 볼 때 사자 울음소리, 개 짖는 소리를 시켰다는게 사실인가?”라고 물었다.

이에 박소담은 “구마하는 장면에서 사자 울음소리, 애기 울음소리를 내면서 겁을 주는 게 있었다”고 설명하며 당시 선보였던 사자 울음소리를 리얼하게 흉내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MBC ‘라디오스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