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화X선우정아, 싱어송라이터의 ‘교감’ 베일 벗다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불꽃놀이' 뮤직비디오 '입김' 뮤직비디오

싱어송라이터 정용화와 선우정아가 만나 작업한 ‘교감(交感)’ 프로젝트가 베일을 벗었다.

15일 0시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정용화와 선우정아의 ‘교감’ 프로젝트의 듀엣곡이 공개됐다. ‘입김’은 불현듯 떠오르는 지난 사랑의 순간을 담담하게 그린 발라드이며, ‘불꽃놀이’는 연인을 향한 애정과 아름다운 사랑의 순간들을 불꽃놀이에 빗대 노래한 댄스 팝 장르의 곡이다.

한 날 한 시에 공개된 이번 프로젝트의 두 개의 듀엣곡은 완연히 다른 매력으로 대중의 귀를 사로잡고 있다. 정용화가 작곡한 ‘입김’은 감미롭고 세련된 보컬인 정용화와 서정적인 선우정아의 보이스가 어우러져 포근한 겨울 감성을 느낄 수 있다. 선우정아가 작곡한 ‘불꽃놀이’는 리드미컬한 선우정아의 보이스와 선명하고 탄력적인 정용화의 음색이 독특한 조화를 이루며 다른 듯 비슷한 두 사람의 매력을 담았다. 두 곡의 작사는 두 사람이 공동으로 맡았다.

음원과 함께 공개된 ‘입김’ 뮤직비디오는 원 테이크 기법으로 촬영했다. 각자의 사랑 이야기를 담담히 읊조리는 정용화와 선우정아의 스토리를 물 흐르듯이 표현해 두 사람의 감성에 힘을 실었다. ‘불꽃놀이’ 뮤직비디오는 우주를 연상케 하는 몽환적인 영상미로 아름다운 사랑의 순간들을 불꽃놀이에 빗대어 감각적인 댄스 팝과 완벽한 조화를 이루었다.

‘교감’ 프로젝트를 공개한 정용화와 선우정아는 이번 프로젝트를 ‘운명이고 인연’이라고 표현하며 아티스트로서 시너지를 창출해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FNC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