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눈꽃여왕 다나 “앞으로도 꾸준히 노래할 것”

[텐아시아=장진리 기자]

다나

‘복면가왕’에 출연한 가수 다나가 출연 소감을 밝혔다.

다나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연 끝나고 보니 수백통의 메시지가…얼떨떨하네요. 감사합니다”라고 감사 인사를 전하며 “늘 닮고싶은 박정현 선배의 노래를 부를 수 있어 행복했어요. 앞으로도 꾸준히 노래하겠습니다. 뮤지컬 ‘위대한캣츠비’ 보러오세요”라는 소감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다나는 수수한 옷차림과 함께 화장기 없는 청순한 미모를 뽐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지난 10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파리잡는 파리넬리(이하 파리넬리)’와 ‘심쿵주의 눈꽃여왕(이하 눈꽃여왕)’의 대결이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임재범과 박정현의 듀엣곡 ‘사랑보다 깊은 상처’로 환상적인 하모니를 뽐낸 두 사람의 역대급 무대는 관객들의 지연 투표를 불러올 정도였다. 역대급 무대에서 ‘디바’라는 찬사르 받은 ‘눈꽃여왕’의 정체는 바로 다나. 다나는 5표 차로 아쉽게 파리넬리에게 패했지만 “놀라운 가창력”이라는 극찬과 함께 ‘다나의 재평가’로 다시 한 번 주목받고 있다.

장진리 기자 mari@
사진. 다나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