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출연진들, 뗏목 미션에 ‘당황+공포’

[텐아시아=주현정 인턴기자]

1정법

‘정글의 법칙’이 뗏목 생존에 나섰다.

8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파나마’ 편에서는 파나마로 떠난 ‘배우 어벤져스’ 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멤버들은 생존지 도착을 앞두고 구명조끼와 안대를 쓰라는 제작진의 말에 “우리를 어디로 데려가려고 하냐”며 궁금해했다. 곧 이들이 도착한 곳은 섬이 아닌 바다 한 가운데였다.

이어 제작진은 이들에게 ‘개척생존’이라는 생존 주제를 얘기하며 뗏목을 탈 것을 요구했다. 이를 본 김병만은 “이게 뭐하는 짓이냐”며 황당해 했고, 출연진들은 “파도가 너무 거칠다”라고 걱정해 앞으로의 생존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정글의 법칙 in 파나마’에는 김병만, 이종원, 오지호, 환희, 이장우, 안세하, 홍종현, 이성열, 박유환, 황우슬혜, 손은서, 보라가 출연한다.

주현정 인턴기자 guswjd@
사진. SBS ‘정글의 법칙’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