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청춘’, 정상훈 표 닭볶음탕으로 따뜻한 한끼

[텐아시아=이다연 인턴기자]

Cap 2016-01-08 22-11-25-362-vert

‘꽃청춘’ 정상훈이 저녁 식사 셰프를 자처했다.

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꽃보다 청춘 아이슬란드(이하 꽃청춘)’에서는 ‘꽃청춘’의 바보 3인방, 배우 조정석, 정우, 정상훈의 우여곡절 저녁 식사 장면이 그려졌다.

세 사람은 어렵게 숙소를 정하고 저녁 식사를 하기로 했다. 정상훈은 셰프를 자청해 정상훈 표 ‘닭 볶음탕’을 만들어 줬다.

정상훈은 능숙하게 요리하는 모습을 보여줬지만 밥 짓기에서 문제가 발생했다. 밥이 설 익었던 것. 하지만 정상훈은 기지를 발휘해 덜 익은 쌀을 닭 볶음탕에 넣어 새로운 메뉴인 ‘닭밥’을 창조했다.

세 사람은 정상훈 표 ‘닭 볶음탕’을 맛있게 먹고, 설거지는 가위, 바위, 보 끝에 정우로 결정됐다.

이다연 인턴기자 yeonda22@
사진. tvN ‘꽃보다 청춘’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