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재근, 박명수와 다정 어깨동무 “사석에선 잘해주신다”

[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박명수

패션디자이너 황재근이 개그맨 박명수의 진면목을 알렸다.

황재근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녹화 때는 항상 호통 치시지만 사석에서는 넘 잘해주신다는.. 박명수 ‘박명수의 라디오쇼’ 황재근 무광민머리”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명수와 황재근은 다정한 어깨동무를 하며 카메라를 향해 각각 포즈를 취하고 있다. 카리스마 넘치는 박명수의 표정과 활기차고 즐거운 표정을 짓고 있는 황재근의 미소가 눈길을 끈다.

황재근은 이날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출연해 유쾌한 입담을 뽐냈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황재근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