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방의 품격’ 오상진-레이디 제인, 핑크빛 분위기? “호구조사 끝나”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내 방의 품격

방송인 오상진과 레이디 제인이 핑크빛 분위기를 형성했다.

지난 6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내 방의 품격’에서는 싱글남들이 자신의 집 인테리어 노하우를 공개했다.

이날 오상진과 레이디 제인은 일반인 고수가 벽돌 느낌이 나는 벽장식을 시범을 보이자 이를 따라하기 위해 나섰다.

이를 지켜보던 김준현은 “달큰달큰하다”라고 말했다. 이에 오상진이 “얘기하다 보니 레이디 제인씨가 우리집과 가까운 곳에 살더라”고 말하자 김준현은 “벌써 호구 조사 끝냈냐”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내 방의 품격’은 생활밀착형 인테리어 정보를 전하는 방구석 환골탈태 인테리어 토크쇼로 노홍철, 박건형, 오상진, 김준현 등이 출연하며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tvN ‘내 방의 품격’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