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생각’ 아역출신 고아성 “아역배우들과 호흡, 감회 남달라”

[텐아시아=정시우 기자]조슬기

고아성이 아역들과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6일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는 이한 감독과 임시완 고아성 이희준 정준원 이레가 참석한 가운데 영화 ‘오빠생각’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아역배우 출신으로서 아역들과 호흡을 맞춘 고아성은 이날 “서른 명의 합창단 친구들과 했다. 감회가 남달랐다. 감독님께서 현장에서 갑자기 대사를 주실 때가 있었다. 그럴 때마다 아이들이 당황했는데, 나도 이전에 겪었던 것들이라 공감이 많이 됐다”고 전했다.

이어 “내가 딱히 조언을 해 준 건 없다. 후배라기보다, 동료로 함께 호흡을 맞춘 기억이 난다. 나보다 훨씬 잘 하더라”고 덧붙였다.

영화 ‘오빠생각’은 한국전쟁 당시 실존했던 어린이 합창단을 모티브로, 모든 것을 잃어버린 전쟁터 한가운데서 시작된 작은 노래의 위대한 기적을 그린다. 1월 21일 개봉.

정시우 기자 siwoorain@
사진. 조슬기 기자 ke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