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이하늬-하니, ‘서울가요대상’ MC 트리오

[텐아시아=장진리 기자]

전현무이하늬하니

전현무-이하늬-EXID 하니가 서울가요대상 시상식 MC를 맡았다.

전현무-이하늬-EXID 하니는 오는 14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리는 제25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시상식의 MC를 맡아 축제의 화려함을 더할 예정이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요계의 별’이 한자리에 모이는 가운데 유려한 진행을 자랑하는 MC 트리오는 시상식 분위기를 한층 더 끌어 올릴 전망이다.

각종 프로그램을 종횡무진 누비며 최고의 대세 MC로 떠오른 전현무는 매끄러운 진행과 재치 입담으로 시상식의 분위기를 후끈 달굴 예정. 최근 열린 연말 시상식에서도 남다른 입담을 뽐낼 만큼 서울가요대상에서 선보일 안정적인 진행 역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배우는 물론, 뷰티 프로그램 MC로 최근 각광받으며 맹활약 중인 이하늬는 특유의 능숙한 진행으로 전현무와 함께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여기에 최고의 인기 아이돌 EXID의 하니도 함께 MC로 무대에 오른다. 지난해 연말 ‘2015 KBS 가요대축제’에서 이휘재-택연과 MC로 안정적인 호흡을 선보인 하니는 서울가요대상을 통해 한층 성숙해진 진행 실력을 과시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제 25회 하이원서울가요대상은 오는 14일 오후 7시부터 KBS드라마와 KBS W를 통해 생중계된다. 또한 중국 최대 규모 온라인 동영상 사이트 아이치이닷컴을 통해서도 중국 전역에 생중계 될 예정이다.

장진리 기자 mari@
사진. 텐아시아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