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마이 비너스’ 소지섭♥신민아, “따뜻한 밤 포기, 야한 밤 OK?”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오마비

‘오 마이 비너스’ 소지섭과 신민아가 사랑을 나눴다.

4일 오후 방송된 KBS2 ‘오 마이 비너스’ 15회에서는 함께 동침을 하게 된 강주은(신민아)과 김영호(소지섭)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함께 침대에 누워 사랑을 속삭였다. 이어 주은은 야릇한 눈빛으로 영호를 유혹했고, 영호는 “따뜻한 밤 포기, 야한 밤 OK?”라고 물었다.

강주은이 “OK”라고 대답하자마자 두 사람은 진한 키스를 나눴다.

이어 영호는 “또 강주은이 먼저 꼬신거다”라고 말했고, 주은은 “쌍방 아니고?”라고 애교스럽게 되물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KBS2 ‘오 마이 비너스’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