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결’ 김소연, 가상 결혼 종료? 곽시양에 “누나도 싫고 선배도 싫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시소1

MBC ‘우리 결혼했어요’ 곽시양♥김소연 커플이 결국 결혼 100일 계약 종료일을 맞게 됐다.

오는 2일 방송되는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결혼 100일 째 날, 시양과 소연은 웨딩드레스 투어를 하며 웨딩드레스와 턱시도를 입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곽시양, 김소연 커플의 모습이 그려진다.

웨딩드레스 투어를 하던 두 사람은 갑자기 미션카드를 받게 됐다. 밤 9시까지 지정된 예식장에 한 사람이라도 나타나지 않으면 그대로 100일 계약이 종료된다는 내용에 두 사람은 착잡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소연이 “오늘 계약이 끝나면 내일부터 나를 뭐라고 부를 거야?”라고 묻자 시양은 대답을 하지 못했고, 이에 소연은 불안해하며 “누나도 싫고 선배도 싫다”고 안타까운 앙탈을 부렸다.

이어 두 사람은 각자의 시간을 가졌다. 소연은 불안한 마음에 친구를 찾아가 상담을 하고, 시양은 차에서 복잡한 생각에 사로잡힌다. 과연 시소커플은 서로의 마음을 확인할 수 있을지 그 두근거리는 100일 계약 종료일의 모습이 오는 2일 오후 5시 ‘우리 결혼했어요 4’에서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