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연기대상’ 주지훈·고아성, 중편드라마부문 우수상 수상

[텐아시아=안나영 인턴기자]

layout 2016-1-1

배우 주지훈과 고아성이 ‘2015 SBS 연기대상’ 중편드라마부문 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2015 SBS 연기대상'(이하 SBS 연기대상)이 31일 오후 8시 55분 삼성동 코엑스 D홀에서 열렸다. 시상식에는 올해 SBS 드라마를 빛낸 연기인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고 MC는 이휘재, 임지연, 유준상이 맡았다.

먼저 수상한 주지훈은 “최우선적으로 저희 가면팀, 세상에서 레디액션을 가장 더듬는 감독님과 연기자분들과 모든 스태프들과 드라마 사랑해주셨던 팬 분들까지도 정말 감사합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오늘은 저희 할아버지 제사인데요, 저희 가족분들이 모여서 시상식을 시청하고 있을 겁니다 정말 사랑합니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이어 수상한 고아성은 “정말 감사합니다. 먼저 풍문으로 들었어라는 독특했던 드라마를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합니다”고 운을 뗐다.

고아성은 “저도 개인적으로 캐릭터를 저에게 맡겨 주셔서 즐거웠습니다, 매 새로운 대본이나올 때 마다 정말 설렜어요. 연기를 하면서 사실 이 자리에 있는 것도 이 자리에서 갖춰서 얘기하는 것 같은데 그런 느낌이 전혀 없을 정도로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또 숨어있는 제 지지자들에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라고 말해 박수를 받았다.

안나영 인턴기자 annacero@
사진. ‘2015 SBS 연기대상’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