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연기대상’ 변요한·신세경, 우수연기상 수상…’육룡이 나르샤’의 쾌거

[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연기대상7

배우 변요한과 ‘SBS 연기대상’에서 장편 드라마 부문 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2015 SBS 연기대상'(이하 SBS 연기대상)이 31일 오후 8시 55분 삼성동 코엑스 D홀에서 열렸다. 시상식에는 올해 SBS 드라마를 빛낸 연기인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고 MC는 유준상, 이휘재, 임지연이 맡았다.

이날 장편드라마 부문 남녀 우수연기상은 ‘육룡이 나르샤’의 변요한과 신세경이 각각 수상했다.

변요한은 “생각도 못했는데 너무 감사드린다. 너무 떨린다. 선배님들께서 후배로서 좋은 발자취 남겨주신 거 잘 따라오라고 주신 상 같다. 감사한 분들 너무 많은데 따로 찾아뵙겠다. 최선을 다하는 변요한 되겠다”며 수상소감을 전했다.

이어 신세경은 “사랑하는 육룡팀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같이 하시는 선후배님들 너무 감사드린다. 소속사 분들, 샵 식구들 모두 다 너무 감사드린다”며 연기에 대한 열정 또한 잊지 않고 소감을 전했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2015 SBS 연기대상’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