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홍석천, “황재근보다 내가 더 잘생겼다더라” 뿌듯

[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컬투쇼

방송인 홍석천이 디자이너 황재근을 언급했다.

30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홍석천이 ‘특별 초대석’코너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홍석천은 전날(29일) 진행된 ‘2015 MBC 방송연예대상’ 시상식에 닮은꼴 황재근과 함께 시상자로 나섰다고 말했다.

홍석천은 “황재근 씨랑 함께 시상을 했었는데, 사람들이 황재근 옆에 있으면 잘생겨 보인다”라며 대중의 반응을 전했다. 이어 그는 “내가 이 바닥에서는 개중에 잘생긴 얼굴이다”라며 자부심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